Interactive Monk No.3

인터렉티브 수도자 no.3
Interactive monk no.3

2015

 

키넥트센터,PC, 커스텀 소프트웨어, 60” TV 3대 , 거울
Kinect Sensor, PC, Custom SW , 3ea 60” TV, Mirror Wall
300 x  200 x 300 cm 

3개의 곡면TV 화면에서는 수많은 점과 선들의 움직임이 보여지며 거울에 반사된 이미지는 더욱 더 극대화된 씬을 만들어낸다.

 

화면 앞으로 다가온 관람객은  그것이 자신의 모습임을 깨닫게 된다.  매력적으로 보이는 모습을 만들기 위해 이리저리 몸을 움직여 현란한 그래픽을 만들어낸다. 기술이 보여주는 환상은 우리를 매력적으로 보여주지만 그것은 순간일 뿐이다.

 

 

본 작품은 <고통의 플랫폼 퍼포먼스>의 연장선 상에 있다. 외부공간에서 벌어진 미디어 아트 퍼포먼스를 통해  느꼈던 기술과 인간 사이에서 생성되는 작가의 체험적 욕망과 허무함을 재현한다.

The three curved TV screens show the movement of numerous dots and lines, and the image reflected in the mirror creates an even more maximized scene.

The viewer who comes to the front of the screen realizes that it is his or her image. Move your body around to create a glamorous look, creating a dazzling graphic. The illusion that technology shows makes us attractive, but it's only a moment


This work is an extension of the platform performance of pain. It recreates the artist's empirical desire and emptiness created between humans and technology that he felt through the media art performance that took place in outer space.